top of page

근감소성 비만


"근육이 비정상적으로 감소하는 근감소증이 심혈관질환 및 사망률의 독립적 위험인자"


건강한 단백질 섭취 - 뉴지엄 마켓 사전주문 nuseum-lab.com




-


생물학연구정보센터 BRIC

뉴스 의학약학


근육 감소 그 자체로 사망률 높아져

Bio통신원(GIST)

등록일 2024.01.11


근육의 양이 비정상적으로 감소하는 근감소증의 위험성을 알리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광주과학기술원(GIST, 총장 임기철)은 의생명공학과 오창명 교수와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내분비내과 문신제 교수 공동 연구팀이 근감소증(Sarcopenia)이 심혈관질환 및 사망률의 독립적 위험 인자이며, 특히 대사질환과 복부비만에 근감소증이 동반되는 경우 그 위험성이 더 크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대사 건강 및 비만 상태에 따른 근감소증이 사망 위험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고, 대사장애와 사망률의 연관성에 근감소증이 매개 변수로 작용한다는 것을 규명한 첫 연구이다.


최근 근감소증과 비만의 특징을 조합한 ‘근감소성 비만’이라는 새로운 개념이 주요한 심혈관질환 및 사망률의 위험인자로 밝혀지고 있다. 하지만 근감소증이 독립적으로 또는 다른 심혈관 위험요인과 결합하여 심혈관질환 및 사망률 위험도에 어느 정도 기여하는지 명확히 밝힌 연구 결과는 발표되지 않았다.


과거에는 근감소증에 대한 연구가 비만이 아닌 환자군을 대상으로 진행된 반면 최근에는 비만 환자군에서도 근감소증이 동반(근감소성 비만)될 수 있다는 사실이 주목받고 있는데, 이번 연구는 바로 이러한 ‘근감소성 비만’ 환자군에서 사망률 위험도가 증가한다는 점을 밝힌 것이다.


연구팀은 근감소증과 대표적인 심혈관 위험요인인 대사증후군(복부비만, 이상지질혈증, 당대사이상, 고혈압) 각각의 조합을 통해 심혈관질환 및 사망률 위험도에 어떠한 연관성을 미치는지 확인했다.


연구팀은 국민건강영양조사자료(NHANES, 1999-2006 & 2011-2018)를 이용한 단면연구*를 진행해 16,839명의 연구 참여자를 대상으로 근육량, 대사 건강 및 비만 상태에 따라 그룹화된 참여자의 사망 위험을 비교하였고, 근감소증이 사망률에 미치는 직접적인 영향을 매개효과 분석*을 통해 확인했다.

* 단면연구(cross-sectional analysis): 일정 인구집단을 대상으로 특정 시점 또는 기간 내 질병을 조사하고 각 질병과 그 인구집단이 가지고 있는 속성과의 관계를 알아보는 연구

* 매개효과 분석(mediation analysis): 매개변수를 통해 독립변인이 종속변인에 영향을 미치는 과정을 직접효과와 간접효과로 설명하는 분석


연구팀은 근감소증이 사망률과 대사 상태에 미치는 영향을 종합적으로 평가하기 위해 연구 참여자를 근육량, 대사 및 비만 상태에 따라 8개 그룹으로 분류했다.


낮은 근육량을 가진 대사증후군 그룹이 총 사망률(HR, 2.00; 95% CI, 1.56-2.56)에서 가장 높은 위험도를 보였고, 낮은 근육량을 가진 대사이상이 없는 비만 그룹은 심혈관계사망률(HR, 3.18; 95% CI, 1.53-6.65)에서 가장 높은 위험도를 보이는 것을 확인했다.


또한 근감소증이 개인의 비만이나 대사 건강 상태에 관계없이 모든 원인에 의한 사망률과 심혈관계 사망률 증가의 중요한 예측 변수라는 것을 밝혔다.


하위 그룹 분석*은 근감소증이 이전의 심혈관질환 이력이 없는 개인에서 총 사망률(HR, 1.50; 95% CI, 1.32–1.71)과 심혈관질환 사망률(HR, 1.54; 95% CI, 1.20–1.97)의 위험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 하위 그룹 분석: 하위 그룹화 변수에 의해 정의된 피험자의 하위 그룹 내에서 연구 분석 반복


또한 당뇨병을 가진 개인에서도 근감소증은 총 사망률(HR, 1.41; 95% CI, 1.08–1.84)과 심혈관질환 사망률(HR, 2.03; 95% CI, 1.32–3.13) 모두에 해로운 영향을 보이는 것을 확인했다.

특히, 주목할 점은 근육량이 적은 사람은 대사 장애 비율이 낮더라도 사망 위험이 여전히 높다는 것이다. 이러한 결과에 대해 연구팀은 개인의 대사질환 또는 비만 상태에 관계없이 근감소증을 사망률의 독립적인 위험 요소로 평가하고 해결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분석했다.


오창명 교수는 “근육이 비정상적으로 감소하는 근감소증이 심혈관질환 및 사망률의 독립적 위험인자이며, 특히 대사질환과 복부비만과의 결합에서 더 높은 연관성이 있음을 확인했다”면서 “향후 근감소증의 위험성에 대한 후속 연구에 중요한 단서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GIST 오창명 교수팀과 한림의대 문신제 교수팀이 함께 수행한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 우수신진연구사업 및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융합형 의사과학자 양성사업 지원을 받아 수행됐으며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 ‘Journal of Cachexia, Sarcopenia and Muscle’에 2023년 12월 18일(월) 게재됐다.


1. 논문명, 저자정보


- 저널명 : Journal of Cachexia, Sarcopenia and Muscle, JCR ranking 2.8%, IF 8.9(2022년 기준)

- 논문명 : Association of low muscle mass and obesity with increased all-cause and cardiovascular disease mortality in US adults

- 저자 정보 : 김동현(제1저자, 전북대학병원), 박래길(공저자, GIST 의생명공학), 오창명(교신저자, GIST 의생명공학), 문신제(교신저자, 한림의대)


(기사원문)


(논문원문)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젊은 당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조사에 따르면 2020년 30대 당뇨병 환자는 12만 명을 넘어섰다. 4년 전보다 25.5% 늘어난 것. 20대는 상황은 더 심각하다. 같은 기간 47%가 늘었다. 일반적인 성인 당뇨병 연평균 증가율 4.9%에 비해서도 아주 높다." ​ 당뇨 관리를 위한 뉴지엄 마켓 사전 주문 nuseum-lab.com ​ #뉴지엄 #뉴지엄랩 #뉴지엄마

bottom of page